기사제목 올 8월까지 벤처투자액 2조8,000억원, 작년 동기 대비 25.5% 증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올 8월까지 벤처투자액 2조8,000억원, 작년 동기 대비 25.5% 증가

벤처투자 규모 확대에 따라 민간 벤처펀드 참여도 늘어나
기사입력 2019.09.30 10:4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91~8월 신규 벤처투자와 벤처펀드 결성액이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며 벤처생태계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와 한국벤처캐피탈협회(회장 정성인)29일 올해 1~8월 신규 벤처투자가 27,944억원, 벤처펀드 결성액은 21,840억원으로 동기대비 역대최고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벤처투자액은 지난해 1~822,268억원에 비해 25.5% 증가했다. 특히, 창업 7년 내 모험투자가 70% 이상을 차지하면서, 질적으로도 벤처시장에 모험투자가 계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 보면 생명공학 관련 업종이 30.2%을 차지하며, 벤처투자 대상으로 가장 각광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목 없음1.jpg

 

최근 매월 약 4,000억원의 벤처투자가 이루어지고 있는 것을 볼 때, 10월 말이면 지난해 연간 벤처투자액인 34,000원을 넘어설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벤처투자와 더불어 벤처펀드 결성액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191~8월 벤처펀드 결성액은 21,84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9,199억원에 비해 13.8%증가했다.

 

올 들어 1~8월까지 벤처생태계의 주요한 변화는 첫째로 국내 벤처투자 규모가 대형화됨에 따라, 투자규모가 유니콘 직전 단계까지 확대되면서 벤처캐피탈의 유니콘기업 성장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8월에는 200억원 이상 벤처투자를 유치한 기업이 3개사로, 지난달 1개에 비해 높은 수치를 보임으로써 예비 유니콘에 대한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두 번째 특징은 벤처펀드에 출자하는 민간의 비중이 점점 늘어나면서 70%이상을 차지하고 있다는 것이다. ‘181~8월 펀드 출자자를 살펴보면 개인, 일반법인 등 민간의 출자 비중이 전체의 73.3%로 지난해 동기 64.3%에 비해 9%p 증가했다. 이를 통해 중기부는 모태펀드 등 정부의 출자가 마중물이 되어 민간의 투자를 확대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제목 없음3.jpg

<저작권자ⓒ제일창업경제신문 & fc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제일창업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아52465 | 등록일 2019년 07월 03일 | 대표이사발행인 : 홍병열 | 편집인 : 나홍선 | 
  • (주)제일좋은전람 | 설립일 : 2011년 6월 20일 |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028  | 08591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30, 1503호(가산동,에이스하이엔드타워10)  
  • 대표전화 : 02-856-1402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30분~13시30분 점심)]  
  • Copyright © 2018 제일창업경제신문 fcnews.co.kr 의 모든 컨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제일창업경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