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소비·경제 주체 여성… 창업시장의 최대 화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소비·경제 주체 여성… 창업시장의 최대 화두

안정적이면서도 워라밸을 지킬 수 있는 아이템 선택이 필요
기사입력 2018.07.02 07:4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여성창업.jpg

여성의 파워가 갈수록 커지고 있다. 소비 주체로서 뿐만 아니라 경제활동에서도 두드러진 활약을 하고 있다. 특히 창업시장에서 최근 여성 창업자가 크게 증가해 여성을 위한 소비, 여성에 의한 창업이 화두가 되고 있다.


국세청의 2017년 국세통계연보에 따르면 2016년 말 여성사업자 비율은 37.9%로 2015년 37.5%로다 0.4%포인트 증가했다. 특히 개인사업자 중 여성 비율은 40.6%로 2012년 39.1%보다 1.5%포인트 증가했다. 2016년 신규 창업한 사업자 중 여성사업자 비율도 법인사업자 21.7%, 개인사업자 48.3%로 여성의 진출이 상대적으로 많았다.

 

지난해부터 창업시장에서 관심받는 초밥 일식전문점은 급격히 부상된 여성 선호 아이템이다. 문제는 초밥 전문 요리다. 이를 해결한 것이 수제초밥이 맛있는 집으로 불리는 스시노백쉐프다. 비결은 메인쉐프를 본사에서 책임지고 가맹점에 지원하는 시스템이다.

 

여기에 ‘우리 함께 갑시다(We go together)’라는 제도를 도입했다. 쉐프 직급별로 직영점에 지분을 투자할 기회를 주고, 일정 기간 일한 뒤 창업을 지원하는 역발상 프로그램이다. 이로 인해 스시노백쉐프 가맹점주들은 주방에 따로 신경을 쓰지 않으면서 매장 운영이 가능해졌고, 쉐프들은 안정적 직업과 함께 자신의 매장을 운영하는 꿈을 갖게 됐다.

 

수제맥주와 스테디셀러 메뉴인 치킨과 떡볶이, 피자를 결합한 프리미엄·수제맥주 전문점도 여성들에게 인기만점인 아이템이다.
대표적인 브랜드로 최근 주목받는 국내 유일의 레드락 전문 프미엄 비어하우스 ‘레드락 비어하우스’는 오비맥주㈜가 선보이는 국내 최고의 프리미엄 레전드 맥주인 ‘레드락’와 함께 고객의 가심비를 채워줄 수 있는 수준 높은 메뉴와 합리적인 가격으로 여심을 공략하고 있다.

 

 
특히 30년 경력의 외식 전문가들이 추천하고 만드는 피자와 파스타, 샐러드는 이탈리아 레스토랑 이상의 수준을 자랑하며 매장을 찾은 여성고객들의 큰 호응을 받고 있다.

또, 국민맥주는 다양한 수제맥주 라인과 주방장이 필요없는 시스템으로 여성 창업자에게 관심받고 있다. 최소 인력으로 초보자도 쉽게 창업이 가능하다는게 업체 측의 설명이다.
 
국민맥주의 수제맥주는 스텔라아루투아, 바이닐스타우트, 구스아일랜드312 등 인기 라인으로 구축됐다. 여기에 맥주와 가장 잘 어울리는 치킨메뉴를 더했다. 국민 맥주는 현재 10호점 한정으로 가맹비와 교육비를 면제하고 점포안정자금을 현금지원하며, 창업자금 전액대출 지원 등 5대 특전행사도 진행중이다.

서래갈매기, 서래통등 국내 고기 프랜차이즈를 주도했던 ㈜서래스터가 론칭한 차돌박이전문점 일차돌은 10년 고기집 운영 노하우로 안정적이며 낮은 가격에 차돌박이를 공급해 낮은 가격에 판매해도 높은 마진을 남길 수 있는 시스템이 장점이다. 아울러 모든 메뉴에 원
팩시스템을 도입해 높은 인건비 시대에 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일차돌의 메뉴는 차돌박이를 비롯해 한국인이 좋아하는 소양념갈비, LA갈비, 꽃살을 더했다. 여기에 기본제공인 조개탕과 차돌된장찌개, 차돌설렁탕, 비빔쫄면, 물쫄면, 차돌초밥 등 한끼 식사로도 푸짐한 차돌요리가 가득하다.

저가 도시락이 대세였던 도시락 시장에 프리미엄 한식도시락이란 콘셉트로 시장에 뛰어든 본도시락도 여성 유망 창업아이템으로 불린다. 모든 메뉴를 흑미밥과 영양가 높은 프리미엄 한식 반찬으로 구성하면서 당시 도시락 시장에 새로운 혁신을 불러왔다.
 
본도시락의 특징은 도시락 메뉴에서 보기 힘든 제철 식재료를 사용한 다양한 신메뉴를 시즌별로 선보인다는 점이다. 여기에 수도권 지역 CK(Central Kitchen) 시스템을 통한 반찬 공급으로 운영의 편리성도 지원하고 있다. 단체 도시락 전문 영업팀을 구성해 가맹점 매출 향상에 힘쓰고 있는 점도 장점이다.

떡볶이전문점 걸작떡볶이는 국물떡볶이 순살치킨 브랜드로 대중성을 확보하고 배달을 통한 인건비 절감과 낮은 창업비용이 장점이다. 특히 떡볶이는 사골이 함유된 소스, 99.9% 자연산 치즈, HACCP인증을 받은 부산어묵 등 재료의 차별화가 높다. 여기에 국물닭볶이, 부대떡볶이 등 맛과 가성비가 뛰어난 메뉴로 사랑받고 있다.
 
걸작떡볶이는 또 점주의 운영을 위한 점프업(Jump UP) 교육과 신규 가맹점을 위한 푸드트럭 시식행사 본사의 지원시스템도 탄탄하다.
 
윤인철 광주대학교 물류유통경영학과 교수는 “여성 창업자의 경우 가정과 육아의 부담이 있는데다 실패의 위험을 줄여야 하기 때문에 안정적이면서도 워라밸을 지킬 수 있는 아이템 선택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여성창업1.jpg
수제맥주 전문점 '레드락' 역시 여성창업 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다.
    

 

 

<저작권자ⓒ제일창업경제신문 & fc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2998
 
 
 
 
  • 제일창업경제신문(http://fcnews.co.kr)  |  설립일 : 2011년 6월 20일  |  대표이사 : 홍병열  |  
  •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028  | 08591 서울특별기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30, 1503호(가산동,에이스하이엔드타워10)  
  • 대표전화 : 02-856-1402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30분~13시30분 점심)]  |  
  • Copyright © 2018 fcnews.co.kr all right reserved.
제일창업경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