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브랜드 리뷰] 본도시락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브랜드 리뷰] 본도시락

배달과 단체에 강해 상권 영향 적고 안정적 영업 가능해 소자본 창업자에게 각광
기사입력 2018.08.31 10:4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본도시락.jpg

‘본죽’, ‘본죽&비빔밥 카페’ 등의 브랜드를 보유한 한식 프랜차이즈 기업 본아이에프의 프리미엄 도시락 브랜드 ‘본도시락’이 배달도시락과 단체도시락에 강세를 나타내면서 창업 강자로 떠올랐다.


‘본도시락’은 단체 주문과 같은 B2B 업무를 전담하는 특별영업팀을 운영, 가맹점의 매출 향상을 직접적으로 지원해 주고 있다. 기업 제휴나 단체영업을 전담하면서 대규모 주문을 직접 관리, 가맹점 혼자서 대응하기 힘들었던 단체주문 건을 본사에서 직접 분배하는 시스템으로 운영해 가맹점 매출에 직접적인 도움을 주고 있는 것이다.


‘본도시락’은 또 원활한 매장 운영을 위해 본사 차원에서 가맹점에 외부 배달 대행업체의 배달 서비스를 연결해 주는 등 적극적인 지원으로 배달 매출이 높아져 이면 도로 등 임대료가 낮은 지역에도 입점이 가능해 소자본 창업자에게도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도시락 아이템의 특성상 계절과 유행의 영향을 받지 않아 안정적인 창업 및 경영이 가능한 것도 한몫했다. 뿐만 아니라 중앙 CK(Central Kitchen) 시스템을 통한 반찬 공급으로 위생 및 품질, 맛의 표준화를 실현함은 물론 운영의 편리성까지 잡았다.


본도시락 관계자는 “앞으로도 본도시락은 가맹점의 행복창업을 위해 현장상담 및 상권분석 등 적극적인 지원에 나설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창업문의_070-4941-4282ㅣwww.bonif.co.kr

<저작권자ⓒ제일창업경제신문 & fc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4395
 
 
 
 
  • 제일창업경제신문(http://fcnews.co.kr)  |  설립일 : 2011년 6월 20일  |  대표이사 : 홍병열  |  
  •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028  | 08591 서울특별기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30, 1503호(가산동,에이스하이엔드타워10)  
  • 대표전화 : 02-856-1402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30분~13시30분 점심)]  |  
  • Copyright © 2018 fcnews.co.kr all right reserved.
제일창업경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