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브랜드 리뷰] 예향정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브랜드 리뷰] 예향정

인기 높은 메뉴와 높은 회전율, 손쉬운 관리로 창업자 만족도 극대화
기사입력 2018.08.29 10:3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예향정1.jpg

예향정은 바쁜 현대인들에게 무엇보다도 소중한 시간을 존중하며, 이로 인해 높은 회전율을 자랑하는 브랜드이다.

 

또한, 대중성이 높은 상추, 깻잎에서부터 당귀, 로즈, 치커리 등의 다양한 특수 채소를 저렴한 가격에 제공, 소비자의 취향을 저격하는 것도 장점이다.


무엇보다 3개월 이상 숙성시킨 김치, 10가지 이상의 재료로 만들어진 두루치기 특제소스 등의 음식재료와 당일 직배송 받은 신선한 채소들을 모든 가맹점에 제공함으로써 소비자의 만족을 끌어내고 있는 것도 예향정만의 차별성이다.


예향정은 이와 함께 소비자에게 접근성이 높은 김치찌개, 된장찌개, 두루치기를 현대인의 니즈에 맞게 건강하고 푸짐하게 제공한다. 대중적이고 매력적인 아이템에 더해 전문가가 아니더라도 손쉽게 매장을 운영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철저한 사전 교육 및 사후 관리를 하는 것도 가맹점주들이 만족하는 부분이다.


창업비용 면에서도 예향정의 큰 이점이 돋보인다. 대부분의 예향정 가맹점들은 적은 테이블 수로도 월평균 6,000만 원의 매출을 나타내고 있으며, 특히 목포점(1호점)과 여수점(27호점)은 15개의 테이블로도 월 매출 1억원 이상을 꾸준히 유지하고 있다.


‘적은 테이블 수로도 충분한 수익을 낼 수 있는 시스템’은 예비 창업자들이 눈여겨봐야 하는 부분이라고 예향정은 강조했다.


창업문의_1688-3296ㅣyehyangjung.co.kr

<저작권자ⓒ제일창업경제신문 & fc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1096
 
 
 
 
  • 제일창업경제신문(http://fcnews.co.kr)  |  설립일 : 2011년 6월 20일  |  대표이사 : 홍병열  |  
  •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028  | 08591 서울특별기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30, 1503호(가산동,에이스하이엔드타워10)  
  • 대표전화 : 02-856-1402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30분~13시30분 점심)]  |  
  • Copyright © 2018 fcnews.co.kr all right reserved.
제일창업경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