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브랜드 리뷰]업종변경 창업 창업 전성시대 특히 음식점 운영 자영업자들 생존 전략으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브랜드 리뷰]업종변경 창업 창업 전성시대 특히 음식점 운영 자영업자들 생존 전략으로

위기는 기회 운영 경쟁력 주목창업의 폐업위험 낮추는 운영 경쟁력 주목창업의 폐업위험 낮추는 운영 경쟁력 주목 ‘조선양평해장국’ 높은 효율로 창업자들에게 희소식 전달
기사입력 2020.06.22 08:3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noname01.png

 

 




본사와 가맹점이 소통 상생하는 구조에 주력, 상생 지원책 마련, 홍보 마케팅 지원

신규 창업뿐 아니라 업종 변경시 가맹비 면제 등 지원 및 상권에 따라 무이자 대출도 알선 



'역대 최고' 경기불황을 맞아 기존 음식점을 운영하는 자영업자들이 안정적인 창업을 원하는 수요가업종변경으로 대거 몰리면서 업종변경 전성시대가 열리고 있다 


업종변경 창업을 고민하는 이들 중 단순히 새로운 진로를 모색하기 위한 이유를 가진 이들은 적다. 대부분 현재 운영 중인 업종의 실패를 딛고 다시 한 번 새로운 활로를 모색하는 경우가 더욱 많다.


업종 변경의 장점은 기존의 집기나 비품 등을 재활용한 주변상권에 적합한 아이템으로의 전환을 최소의 추가비용으로 재 창업이 가능 하기 때문이다. 

물론 업종변경을 위해서는 추가 투자가 발생하는 단점이 있지만, 폐업 후 재 창업을 하는 것 보다는 고려 해볼 가치가 있다.   

 

최근 레드오션이 된 해장국 전문점 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만들어내고 있는 브랜드 중 하나인 조선양평해장국의 특징은 본사에서 제조공법을 쉽게 만들어 가맹점 공급 원가를 낮췄다. 

원재료(메뉴) 90% 원팩시스템 도입으로 조리 시간이 단축되고 주방 인력을 최소화 하여 인건비 절감 시키는데 주안점을 두었다. 이는 20년동안 오랜 현장 경험을 통해 전문적 지식과 노하우가  결합 된 것이다.  

이와 같은 조선양평해장국의 운영 시스템은 테이블 회전율을 높이는데 효과적이며 고수익 창출이 용이하다는 것이다. 특히 조선양평해장국의 또 다른 장점은 비수기나 사회적 영향 없이 성공적 운영이 가능한 대목이다.


조선양평해장국 담당자는 "수익성이 저조한 매장을 계속 운영하기 보다는 업종 전환을 통해 새로운 아이템으로 불황을 돌파 하는 게 방편”이라고 부연했다. 또한 "현재 자영업자들의 위기 상황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고자 다양한 지원혜택이 있어 이를 이용하면 업종전환 비용을 크게 줄일 수 있다"고 말 했다.


실례로 이전 매장에서 사용했던 기기를 재사용할 수 있도록 허가해 주거나 업종변경을 희망하는 창업자에게 가맹비 면제 등을 지원해 주고 있으며 상권에 따라 무이자 대출도 알선해 주고 있다.


최근 불황이 길어지고 창업시장의 경쟁도 치열해지면서 자영업자들의 한숨은 늘고만 있다. 수익을 올리는 것은 고사하고 현상유지도 어려운 실정이다.


이와 같이 어려운 창업시장에서 검증된 아이템을 찾는 것도 쉬운 일은 아니다. 업종변경 창업을 준비하는 자영업자들은 새로운 성공의 가능성을 염두 해 두고 아이템을 찾아야 한다. 


창업자들의 바람이기도 한 저비용 고효율, 아이템 선정 실패 극복, 주방 인력의 효과적 운용 방법이다. 또한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수익성이다. 


최근에 관심 받고 있는 브랜드인 조선양평해장국이 업종전환 아이템으로 많이 거론되고 있는 이유는 저렴한 소자본 창업비용 이외에도 홀과 배달 포장 매출이 가능한 3way 방식에 주류매출 시스템이 더해졌다. 매출 다각화 효과 덕분에 입지와 외부 요인에 관계없이 꾸준한 매출 실적 달성이 가능하다. 


매출 다각화를 꿈꾸는 이들에게 각광을 받고 있는 조선양평해장국은 자영업자들의 고민거리인 인건비, 원부자재 비용 등 리스크를 낮추고 안정적인 매출을 올리는 브랜드로 평가 받고 있다.


(문의:02-3142-9292)

<저작권자ⓒ제일창업경제신문 & fc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제일창업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아52465 | 등록일 2019년 07월 03일 | 대표이사발행인 : 홍병열 | 편집인 : 김정만 | 
  • (주)제일좋은전람 | 설립일 : 2011년 6월 20일 |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028  | 08591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30, 1503호(가산동,에이스하이엔드타워10)  
  • 대표전화 : 02-856-1402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30분~13시30분 점심)]  
  • Copyright © 2018 제일창업경제신문 fcnews.co.kr 의 모든 컨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제일창업경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