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나우앤서베이 설문 “올해 김장, 남편은 하고 싶지만 아내는 하고 싶지 않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나우앤서베이 설문 “올해 김장, 남편은 하고 싶지만 아내는 하고 싶지 않아”

집에서 김장을 해야 합니까?… 전체 응답자; 해도 되고 안 해도 된다 40%, 하고 싶지 않다 30%, 하고 싶다 30% 기혼 남녀별; 기혼 남성은 ‘김장을 하고 싶다(42%)’가 가장 많고, 기혼 여성은 ‘김장을 하고 싶지 않다(41%)’가 가장 많아 김장을 하고 싶지 않은 사람들의 이유는? 너무 힘들어서 56%, 사 먹는 게 더 경제적이므로 24%, 맛있게 담글 자신이 없어서 15%, 시간이 없어서 5% 순 김장을 하고 싶은 사람들의 이유는? 직접
기사입력 2019.11.28 11:0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김장설문1.jpg

집에서 김장해야 하는가?

 

김장설문2.jpg

 

집에서 김장해야 하는 이유

 

 

 

엘림넷 나우앤서베이는 11월 21일부터 11월 27일까지 나우앤서베이 자체 패널 1120명(남성 578명, 여성 542명)을 대상으로 ‘김장’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집에서 김장을 꼭 해야 하는 이유는?’에 대하여 질문한 결과 ‘해도 되고 안 해도 된다(40%)’가 가장 많은 응답을 차지하였고. 그다음으로는 ‘가급적 하고 싶다(24%)’, ‘가급적 하고 싶지 않다(23%)’, ‘절대로 하고 싶지 않다(7%)’, ‘꼭 하고 싶다(6%)’ 순으로 응답하였다.


‘당신은 집에서 김장을 해야 한다고 생각하십니까?’에 대하여 기혼 남녀별로 분석한 결과 기혼 남성은 ‘김장을 하고 싶다(42%)’가 ‘김장을 하고 싶지 않다(23%)’보다 큰 것으로 나타난 반면, 기혼 여성은 ‘김장을 하고 싶지 않다(41%)’가 ‘김장을 하고 싶다(29%)’보다 큰 것으로 나타났다.


김장을 하고 싶지 않은 응답자 중 ‘집에서 김장을 하고 싶지 않은 이유는?’에 대하여 질문한 결과 ‘너무 힘들어서(56%)’가 가장 많은 응답을 차지하였고, 그다음으로는 ‘사 먹는 게 더 경제적이므로(24%)’, ‘맛있게 담글 자신이 없어서(15%)’, ‘시간이 없어서(5%)’, ‘김치냉장고가 없어서(0%)’ 순으로 응답하였다.


김장을 하고 싶은 응답자 중 ‘당신이 지금까지 집에서 김장을 꼭 해야 하는 이유는?’에 대하여 질문한 결과 ‘직접 담가야 더 맛있으므로(54%)’가 가장 많은 응답을 차지하였고, 그다음으로는 ‘가족들이 함께 하는 게 좋으므로(24%)’, ‘파는 김치의 재료를 믿을 수 없으므로(12%)’, ‘사 먹는게 더 비싸므로(8%)’, ‘김치 냉장고를 써먹고 싶어서(2%)’ 순으로 응답하였다.


‘당신은 금년에 집에서 김장을 할 계획이십니까?’에 대하여 질문한 결과 ‘예(52.48%)’, ‘아니오(47.52%)’ 순으로 응답해 올해 김장을 하려고 계획 중인 가정이 조금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 응답자는 전국의 10~60대의 남자 578명, 여자 542명, 총 1120명으로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2.93%포인트이다.


 

<저작권자ⓒ제일창업경제신문 & fc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제호:제일창업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아52465 | 등록일 2019년 07월 03일 | 대표이사발행인 : 홍병열 | 편집인 : 나홍선 | 
  • (주)제일좋은전람 | 설립일 : 2011년 6월 20일 |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028  | 08591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30, 1503호(가산동,에이스하이엔드타워10)  
  • 대표전화 : 02-856-1402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30분~13시30분 점심)]  
  • Copyright © 2018 제일창업경제신문 fcnews.co.kr 의 모든 컨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제일창업경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